취객의 프로그래밍 연구실


애플 음성비서 '시리', 잠금 풀리는 버그 발생 Smart-Phone

출처(작성자)

    지디넷코리아

작성일자

  2017.05.29.08:42

링크

    http://www.zdnet.co.kr/news/news_view.asp?artice_id=20170529073154

취객 코멘트

    아이폰 잠금 풀리는 버그는 참으로 오래 전부터 다양한 방법으로 뚫려왔기에.. 더 이상 보안의 아이폰이라 불리지 못하는...


애플의 음성인식 시리(Siri)에 새로운 버그가 발견됐다. 아이폰에 비밀번호 잠금을 설정하더라도 음성으로 데이터 서비스를 비활성화 할 수 있는 버그다.

이 버그가 개인정보 유출 등 사용자에게 심각한 피해를 주는 것은 아니지만, 악용될 수 있어 주의가 요구된다.

28일(현지시간) 폰아레나 등 외신은 아이폰의 시리에 특정 단어를 말하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지 않아도 잠금이 해제되는 버그가 발견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이폰의 시리에 셀룰러 데이터의 설정 및 상태를 질문하면 잠금이 해제된 후 셀룰러 데이터 설정창을 보여준다.

애플의 음성 비서 시리.(사진=씨넷)

애플의 음성 비서 시리.(사진=씨넷)



또 음성으로 ‘셀루러 테이터를 꺼’라는 명령을 하면 비밀번호를 입력하라고 요구하면서도 설정창을 띄워준다. 내가 아니더라도 다른 사람이 셀룰러 데이터 설정을 변경할 수 있는 셈. 그러나 이외에 다른 접근은 불가능하다.

셀룰러 데이터는 이동통신사가 제공하는 데이터 서비스로 요약된다. 해당 데이터의 기능을 비활성화하면 와이파이(Wi-Fi) 연결 없이는 모바일 인터넷 접속, SNS, 문자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최근 발견된 이 버그는 운영체제(OS) iOS 9와 iOS 10가 설치된 아이폰 등에서만 나타난다고 알려졌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블랙)

58
40
595903

Daum view 랭킹

노트포럼 바로가기

미디어잇 바로가기

보드나라 바로가기

루리웹 바로가기